예인 |  꽃가마한복
컬트갤러리 |  일호당
마트세븐 |  하이마트
보르네오 |  한샘인테리어
은수저/반상기/칠첩
   [] 신랑~ 예복 영인언니 TIP
결혼식의 주인공은 신랑과 신부 두 사람인데, 정작 신랑은 신부에게 밀려 예복 선택의 순간조차 너무나 짧다. 난생처음 입어보는 생소한 옷들이 어색하고 귀찮기만 하다고? 당신을 최고로 바꿔줄 체형별 예복을 준비했으니 더욱더 멋진 신랑이 되고 싶다면 눈여겨볼 것.

 

 


 

 

2013 S/S 트렌드

 

많은 남성들이 신부가 드레스를 선택할 때 공짜로 빌려주던 턱시도를 거부하고 내 몸에 딱 맞는 예복을 찾기 시작했다. 대여하는 옷은 아무래도 불특정 다수에게 맞는 사이즈로 제작되기 때문에 입었을 때 몸에 잘 맞지 않아 남의 옷을 입은 것처럼 어색하기 때문이다.

 

예복이라 해서 너무 어렵게 생각할 필요없다. 디자인은 클래식한 것으로 하되, 평소에 입을 수 있도록 본인의 체형을 고려하여 선택하는 것이 좋으며, 고급스러운 소재로 변화를 주거나 베스트 등으로 코디해 착장하는 것이 가장 멋스럽다.

 

지나치게 화려하거나 트렌디한 스타일은 시간이 흐르고 다시 꺼내보면 촌스럽기 때문이다. 또 전통 예식에는 블랙 컬러슈트를 입는 것이 올바른 착장법이지만 최근에는 실용적인 면을 고려해 네이비 컬러를 기본으로 한 새로운 예복 트렌드가 선보이고 있다.

 

 

정통 예복

 

모닝코트>> 낮시간대의 정식 예복. 상의는 앞부분에서 뒤로 갈수록 경사가 크게 재단되어 있으며, 뒷부분의 허리에서 단까지 긴 트임이 있다.

 

상의와 베스트는 검은색의 같은 천으로 하며, 바지는 모직 등의 스트라이프 원단으로 마무리된 스타일이다.

 

셔츠는 흰색 무지원단으로 윙 칼라나 소프트칼라로 하고, 타이는 예장용 아스코트 타이(폭이 넓은 스카프 모양의 넥타이)를 한다. 결혼식에서 신랑이 입을 경우 전통적으로 회색을 선택한다.

 

 

연미복 >> 오후 6시이후에 착용하는 정식 예복. 앞의 길이는 짧으며 좌우 3개씩 장식단추가 있다. 뒷길은 단이 제비 꼬리 모양으로 허리선부터 아래로 절개되어 있다. 칼라는 피크트라펠 스타일이며 라펠에 실크를 댄다.

 

베스트는 깃이 없는 흰색 베스트를 착용하고 바지는 상의와 같은 원단으로 하며 옆선에 두 줄로 박아 장식된 스타일이 보통이다. 흰색 무지에 윙 칼라나 소프트칼라로 된 셔츠를 입고, 타이는 보타이를 한다.

 

 

턱시도>> 저녁에 착용하는 정식 예복으로 디너 재킷, 이브닝 재킷이라고도 부른다. 코디네이션의 기본은 블랙과 화이트며, 여름에는 흰색 턱시도를 착용한다.

 

싱글이나 더블 모두 적합하며 예복용 실크 베스트를 착용하는 것이 원칙이나 최근 실크소재의 커머밴드 하나로 단순화되어가는 추세다. 바지는 블랙으로 옆선에 공단띠를 대고 박아 장식하며 야간에 착용하므로 약간의 광택이 있는 소재가 좋다. 셔츠는 흰색 무지원단에 윙 칼라나 소프트칼라로 된 것을 입는다.

 

 


 

 

예복 선택 시 주의할 점

 

예복을 고를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사이즈다. 자신의 몸에 얼마나 잘 맞는 옷을 입느냐가 관건. 첫 번째로 몸에 가장 잘 맞는 사이즈를 선택해야 하고, 두 번째로는 선택한 예복의 색상과 디자인을 고려해 셔츠와 타이를 매칭해야 한다.

 

기본적으로 셔츠는 흰색의 윙 칼라 셔츠를 입지만 꼭 윙 칼라가 아니어도 상관없다. 타이는 블랙보타이를 기본으로 예복 색상에 따라 매치한다. 좀 더 멋스러운 연출을 원한다면 타이와 맞는 포켓치프를 왼쪽 가슴 포켓에 꽂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대여 vs 맞춤 예복

 

기성복을 대여하면 적은 비용으로 예복을 입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옷에 몸을 맞춰야 한다는 단점이 있다. 이미 만들어진 사이즈에 소매와 바지 길이 정도만 조정할 수 있어 전체적인 사이즈가 조금 크거나 작아도 감수해야 한다.

 

반면 맞춤 예복은 원단 선택부터 디자인까지 내가 원하는 스타일로 제작할 수 있고 나만의 예복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그러나 제작기간을 고려해야 하며 비용이 많이든다는 점을 알아두자. 최근에는 한 번 입고 마는 것이 아니라 결혼식 후에도 평상복으로 입을 수 있도록클래식한 디자인을 선호하는 편이다.

 

 

디테일

 

셔츠와 칼라>> 윙 칼라와 레귤러 칼라가 가장 기본이며 요즘은 평소에도 착용할 수 있도록 레귤러 칼라를 많이 선택한다.

 

 

보타이와 커머번드>> 블랙 컬러를 기본으로 보 타이와 커머번드를 서로 맞춰주는 것이 가장 좋다. 리허설 촬영 때는 신부의 드레스 컬러에 맞춰 코디하는 것도 감각적이다.

 

 

포켓치프 >> 전체 착장에서 돋보이지 않는 컬러를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일반적으로 실크로 된 아이보리 컬러를 고르는것이 무난하다. 포켓에 부토니에를 꽂는 경우가 많은데 부토니에는 라펠홀에 꽂는 것이 맞다.

 

 

커프스링크>>셔츠 소매 부분에 포인트를 주는 것으로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한다. 슈트, 타이 등과 컬러를 맞춰주면 더욱 특별한 느낌을 전달할 수 있다.

 

 

구두>>블랙 에나멜 가죽 구두를 신는 것이 원칙이나 광택을 잘 낸 검은 가죽구두를 신어도 괜찮다.

 

 

양말>>보통 구두 컬러에 맞춰 신는 것이 좋으며 앉았을 때 맨살이 드러나지 않도록 길이가 긴 양말을 신는다.

 

 

 

체형별 Style

 

키가 작고 마른 체형

 

 


 

 

1. 턱시도월드

 

2. 지이크파렌하이트

 

 

왜소한 인상을 주기 쉬우므로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앞자락이 짧고 뒷자락이 긴 연미복 스타일로 연출하여 작은 키를 보완하는 것이 좋으며 팬츠 컬러와 재킷 컬러를 같은 것으로 선택하여 통일감을 주는 것이 좋다. 또 타이와 포켓치프 등 액세서리를 활용해 시선을 위쪽으로 향하게 하는 것이 이상적이다.

 

 


 

 

3. 지이크파렌하이트

 

4. 해리슨테일러

 

 

 

키가 작고 통통한 체형

 

 


 

 

1. 지이크파렌하이트

 

2. 턱시도월드

 

 

다리가 길어 보이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고 웨이스트코트나 쇼트 턱시도 또는 테일러 코트 등으로 코디하면 훨씬 더 키가 커 보인다. 복잡한 패턴이나 체크는 피하고스트라이프 패턴을 선택하는 것이 좋으며 셔츠는 밝고 화려한 것을 입어 시선을 분산시킨다.

 

 


 

 

3. 라바르카

 

4. CH캐롤리나헤레라

 

 

 

키가 크고 마른 체형

 

 


 

 

1. 턱시도월드

 

2. 라바르카

 

 

자칫 잘못하면 구부정한 느낌이나 예리한 느낌을 줄 수 있으니 전체적으로 부드럽고 여유 있는 분위기를 연출해주는 것이포인트. 재킷과 팬츠의 색상을 세퍼레이트로 코디하거나 더블브레스트 버튼도 좋다. 기장은 평소보다 조금 짧게 입는다.

 

 


 

 

3. 해리슨테일러

 

4. 턱시도월드

 

5. 라바르카

 

 

 

키가 크고 통통한 체형

 

 


 

 

1. 라바르카

 

2. 턱시도월드

 

 

화이트나 아이보리 등 밝은 느낌의 컬러는 피하는 것이 좋다. 세련되고 슬림한 느낌을 줄 수 있도록 그레이나 블랙 컬러를 선택한다. 몸에 꽉 끼는 스타일은 오히려 체형을 더욱 부각시키므로 약간 여유 있는 예복이 좋다.

 

 


 

 

3. 라바르카

 

4. 해리슨테일러

 
  예단 어렵게 생각 안하기
 
 
결혼을만드는사람들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보호정책
대표 : 유명식    사업자등록번호 : 306-19-44801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은행동 104번지
고객상담 : 042-251-8888    팩스 : 042-255-0255    이메일 : tjkms88@hanmail.net
Copyright @ 2007~ Taejeon Wedding Union All rights reserved. Make by Prohome.